아트센터인천, 유럽 챔버 오케스트라 4년만의 내한공연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인천)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2-11-08 11:3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키릴 카라비츠 지휘, 피아니스트 김선욱의 협연 무대로 베토벤 음악들로만 선보여

김선욱&유럽챔버오케스트라 포스터 [사진=아트센터인천]

아트센터인천은 올 가을 해외 정상급 연주자와 단체들의 잇따른 공연으로 클래식 애호가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유럽 챔버 오케스트라와 피아니스트 김선욱의 베토벤 연주를 오는 11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1981년 창단한 세계 정상급 실내악단인 유럽 챔버 오케스트라는 멤버 개개인이 유럽 각지에서 오케스트라 수석, 실내악 연주자, 교수 등으로 활발히 활동하며 뛰어난 실력을 겸비한 연주자들로 구성됐다.

특히 음악감독이나 상임 지휘자 없이 단원들의 앙상블이 만들어내는 연주실력 만으로 유럽 최정상 오케스트라로 손꼽히는 명성을 쌓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 한국 투어에는 올해 ARD국제콩쿠르 우승자이자 독일 명문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오케스트라 플루트 수석인 김유빈이 연주자로 함께 하여 더 특별한 무대를 만들고 있다.
 
지난 5일부터 시작된 한국 투어 연주에서는 본머스 심포니 상임 지휘자로 13년 동안 재직 중인 키릴 카라비츠가 지휘하며 그의 오랜 음악적 파트너로 알려진 피아니스트 김선욱이 협연자로 나서 호흡을 맞춘다.

[사진=아트센터인천]

두 사람은 2020년 시카고 심포니 데뷔 공연 무대에도 함께 올라 서로에 대한 음악적 신뢰를 이미 확인한 바 있다.

이번 연주는 각자의 위치에서 최고의 명성과 실력을 쌓고 있는 두 거장과 오케스트라가 만들어내는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확인해 볼 수 있는 무대가 될 것이다.
 
11일 아트센터인천에서의 프로그램은 모두 베토벤의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김선욱은 최근의 인터뷰를 통해 소규모 편성 오케스트라와 함께 했을 때 더욱 빛날 수 있는 베토벤의 작품들 위주로 선곡을 제안했다고 그 이유를 밝힌 바 있다.

1부에서는 베토벤의 ‘코리올란 서곡’과 ‘피아노 협주곡 4번’을, 2부에서는 베토벤 ‘교향곡 7번’을 연주하며 유럽 챔버 오케스트라 특유의 유려하면서도 비장미 넘치는 감동을 선사 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연에 대한 상세 내용 확인과 예매는 아트센터인천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티켓, 엔티켓에서 가능하며 관련 문의는 아트센터인천로 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