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건면' 매출 사상 최대···"올해 1000억 돌파 기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다라 기자
입력 2022-11-06 16:1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농심]
 

기름에 튀기지 않고 건조방식으로 제조한 건면의 인기로 농심의 건면 매출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올해 최초로 건면 매출액 1000억원 달성도 기대된다.

농심은 올해부터 10월까지 건면의 누적 매출이 78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농심의 대표 건면제품인 '신라면 건면'은 올해 10월 누적 155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기 대비 15.7% 성장했다. 또 다른 건면인 '멸치칼국수'는 26.9% 증가한 137억원의 매출을 올렸고, 지난 8월 출시된 건면인 '라면왕김통깨'는 2달여 만에 100억원 매출을 돌파했다.

농심은 '파스타랑', '사천백짬뽕사발' 등 신제품 판매가 더해지면 올해 최초로 건면 매출액 1000억원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저칼로리 열풍으로 유탕면보다 칼로리가 낮은 건면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고 설명했다.

건면은 건조 방식으로 면의 수분을 제거해 보존성을 높이는 형태로 제조된다. 일반 라면처럼 팜유에 튀기는 과정이 없어 튀긴면보다 열량이 30% 가량 낮다. 신라면건면의 경우 350kcal로 일반 신라면 500kcal보다 150kcal 낮다.

다만 건면은 튀긴면보다 칼로리만 낮을 뿐 나트륨 함량은 큰 차이가 없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인스턴트 건면의 평균 나트륨 함유량은 튀긴면(1729㎎)의 99.76% 수준인 1725㎎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