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김형석 교수의 희망메시지 강연 성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속초)강대웅·윤중국 기자
입력 2022-10-24 12: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속초중앙교회 창립 70주년 기념으로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려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가 ‘속초시민에게 주는 희망메시지’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속초시]

강원도 속초시는 ‘103세 철학자’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의 ‘속초시민에게 주는 희망메시지’ 강연이 500여명의 속초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속초중앙교회에서 열렸다고 24일 밝혔다.
 
대한민국의 최고령 수필가이자 대한민국 서양철학자 1세대로 불리는 그는 1920년 평양 출신으로 조치대학교 철학과를 졸업, 연세대학교 철학과 교수, 시카고 대학교 및 하버드 대학교 연구 교환 교수를 역임했고 오스틴 대학교에 출강하기도 했다
 
또한 1959년 간행한 베스트셀러 수필집 ‘고독이라는 병’과 ‘100년을 살아 보니’ 등 40여권의 저서를 집필하여 국민들에게 큰 감명을 주기도 했다.

(왼쪽부터)이병선 속초시장, 김형석 교수 [사진=속초시]

주요 수상경력으로는 국민훈장 모란장, 인제인성대상, 일송상, 유일한상, 인촌산, 백범상 등이 있다.
 
이번 강의에서 그는 1919년 3.1 만세운동시 국가관의 생성, 1945년 해방 전후 남과 북의 분단, 공산주의와 자유민주주의의 이념적 대립, 1948년 남한과 북한의 정부수립, 1950년 6.25 전쟁발생, 그리고 전후 우리나라의 정치 발전과정과 변혁사를 논리적으로 설명했다.
 
이렇게 우리 대한민국이 지나온 과거와 현재를 진단함으로써, 장차 나아가야 할 방향이 무엇인지를 명쾌하게 설명하는 한편, 본인이 윤동주 시인과 동문수학하거나 도산 안창호선생에게 설교를 듣는 등 가르침을 받은 경험 또한 곁들여 강연에 흥미를 더했다.
 
본 강연에는 이병선 속초시장도 참석했으며 이후 김형석 교수와 중식을 겸한 간담의 시간을 가지며 덕담을 나누기도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