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예술 종사자·일반인 등 전국 단위서 140여 명 지원자 몰려

  • 역량 있는 예술주체와 기부자 매칭 전문가로 양성, 후원 활성화 기여 기대

지난 26일 서울 중구 CGV 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서 열린 ‘아트너스클럽’ 3기 입교식 [사진=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 예술위)가 후원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예술위 문화예술후원센터는 27일 “문화예술후원활성화 및 문화예술분야의 신직업 일자리 창출을 위한 2022년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아트너스클럽’ 3기 입교식을 지난 26일 서울 중구 CGV 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서 개최했다”라고 전했다.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인 ‘아트너스클럽은 문화예술분야의 후원 활성화를 목적으로 역량 있는 예술주체와 기부자 간의 소통과 교류를 도와 예술의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고 건강한 후원문화를 조성하는 전문가를 양성하는 무료 교육 프로그램이다.

2020년 아트너스클럽 1기 총 43명의 수료생 배출을 시작으로 2021년 2기에는 71명이 참여해 역량을 갖추고 후원매개자로 활동이 가능한 27명이 최종 수료생으로 선정되었으며 최근 진행된 3기 모집에는 141명이 지원했고 최종 120명이 교육에 참여한다.

올해 아트너스클럽은 후원매개분야 관심자 및 경력보유여성 포함 일반인, 후원매개 관심 예술단체 등 참여 대상을 확대하고 활동단계별(입문·심화) 참여자를 모집해 운영된다.

또한 교육과정 우수 수료생 대상 후속 지원사업으로 후원매개업무 지원 필요기관에 수료생을 매칭 및 파견하고 실제 예술위원회 파트너사의 예술후원 프로젝트 운영에 참여, 실무를 추진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지원한다.

이날 입교식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임주연 후원센터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아트너스클럽 3기 교육 과정 소개, △플라잉웨일 백영선 대표의 후원매개자를 위한 강연, △유병진 공연예술프로듀서 외 기 수료자 4인으로 구성된 퍼실리데이터와의 조별 나눔저시간 등 다양한 식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3기 아트너스클럽에는 예술가, 기획자, 예술단체장, 문화재단 및 기관 종사자를 비롯해 문화예술에 관심 있는 일반인 등 총 120명이 입문교육에 참여한다.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에 대한 높아지는 관심을 알 수 있었다. 특히, 올해부터 경력단절여성에서 일반으로 대상이 확대됨에 따라 다양한 연령과 경력을 가진 지원자들이 증가했는데 50~60대 이상 지원자 비율도 크게 증가했으며 남성 지원자들도 눈에 띄었다. 또한 입문과정의 경우 온라인으로 수업이 진행되어 서울, 경기지역 뿐만 아니라 제주, 충청, 강원, 대전, 대구 등 전국에서 지원자가 나와 지방에서 교육과정에 대한 수요가 크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입교식을 위해 제주도에서 참여한 전통예술기반 미디어 공연예술 단체 담당자는 “문화예술이 좋아서 이 일을 시작하게 되었지만, 지방에는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이 많지 않은데다가 문화예술후원매개 분야의 교육 과정은 흔치 않아 이번 기회에 온라인으로 교육이 진행된다고 해서 기뻤다”며,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는 우리나라 문화예술이 지속 성장할 수 있게 지원하는 주체라는 사명감으로 도전하고 있다”며 포부를 밝혔다.

임주연 예술위 후원센터장은 “최근 에미상 6관왕을 수상한 오징어게임의 황동혁 감독이 수중에 단 돈 1만원이 있을 때 이 대본을 썼고, 넷플릭스의 투자로 오징어게임을 십 년 만에 세상에 선보이게 됐다고 들었다”며 “순수 문화예술 분야에서도 재능과 역량을 가진 예술가·예술단체들이 지속적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아트너스클럽을 통해 더 많은 후원매개전문가들이 배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더불어 임 센터장은 “향후 AI가 대체할 수 없는 신직업군으로 ‘문화예술 후원코디네이터’가 주목받으며 ‘문화예술후원매개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에 대한 지원자도 매년 늘고 있다”며 “순수 문화예술 분야에서도 재능과 역량을 가진 예술가·예술단체들이 지속적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아트너스클럽을 통해 더 많은 후원매개전문가들이 배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2년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 아카데미 ‘아트너스 클럽’ 3기 심화교육 과정은 다음달 11일부터 21일까지 별도 지원자를 추가 모집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