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동작구 중앙대 전경 [사진=중앙대]


중앙대(총장 박상규)는 오는 26~30일 서울 동작구 서울캠퍼스에서 '2022년도 가을 루카우스(LUCAUS) 축제'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루카우스는 2009년부터 중앙대가 사용 중인 축제 브랜드다. 올해 가을축제는 3년 만에 대면으로 열린다.

축제 주제는 '다시, 중앙으로 본 어게인(BORN AGAIN)'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중단했던 대면 축제를 재개하는 것을 기념해 학내 구성원들이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동작구민을 위한 공간도 운영해 지역연계 활성화도 꾀한다.
 

중앙대 2022년 가을축제 포스터 [자료=중앙대]


첫날인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버스킹 행사와 실내외 음악회, 거리부스, 광장기획전 등을 진행한다. 29~30일에는 플리마켓을 비롯해 청룡가요제와 응원제가 열린다. 29일에는 가수 CL·김범수·저스디스가, 30일에는 가수 잇지·지코·거미·다운·안병웅·콜드·카키 등이 참여하는 공연도 펼쳐진다.

이 기간 공과대학 축제인 '통일공대 가을 공학인 페스티벌'에는 가수 비비와 잔나비가, 경영경제대학 축제에는 가수 10㎝와 우원제가 각각 참여한다.

대학 측은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 관람객 시차별 입장 등으로 코로나19 방역에도 신경 쓸 방침이다. 음주·쓰레기·성 문제가 없는 '3무(無)' 노력도 병행한다.
 
박상규 중앙대 총장은 "코로나19로 열리지 못했던 가을축제가 우리 곁에 돌아와 참으로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중앙대 전신인 중앙유치원에 유치사범과가 설립되며 우리 대학이 고등교육기관이 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라며 "모든 구성원이 뜻깊은 해에 재개된 가을축제를 마음껏 만끽하고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