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연수 대표, 자사주 매입 통해 총 30만2531주 확보

  • 한컴 미래 성장에 대한 확신과 주주가치 제고 위한 결정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가 21일 공시를 통해 김연수 대표가 자사주 9만7886주를 장내 매수했다. 매입 비용은 15억원이다.

한컴은 올해 6월 100억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단행한데 이어, 김 대표도 자사주 매입에 나서는 등 적극적인 주주가치 제고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 대표는 지난 6월과 7월에 20만4645주를 장내 매수하고, 이번에도 9만7886주를 추가 매수했다. 현재까지 매입 비용은 53억원규모며, 이를 통해 자사주 30만2531주를 보유하게 됐다.

김연수 대표는 지난해 특수목적법인 에이치씨아이에이치(HCIH)를 통해 한컴 지분 9.89%를 인수한 바 있으며, 올해 매입한 개인 지분까지 더해 총 11.09%의 지분을 확보하게 됐다.

한컴 관계자는 "김연수 대표의 지속적인 자사주 추가 매입은 한컴의 미래 성장에 대한 자신감의 방증"이라며 "지난해 8월 취임한 이후 창사 이래 첫 주주서한을 반기마다 발송하고, 7년 만에 대규모 자사주 매입에 나서는 등 주주가치 제고를 강조해 온 경영방침의 일환"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컴은 삼성SDS, 신세계, NHN두레이, 네이버클라우드 등과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고, 상반기 주주서한을 통해 밝혔던 클라우드·인공지능 기업으로의 변화를 더욱 구체화하는 등 적극적인 M&A를 통해 사업영역을 빠르게 재편하고 있다.

김연수 한글과컴퓨터 대표이사.[사진=한글과컴퓨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