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도지사, "신속한 1기 신도시 재정비 위해 재정지원 하겠다" 강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 기자
입력 2022-08-24 20:2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1기 신도시 재정비 관련 경기도 종합대책' 발표...원도심 노후아파트도 포함

  • 도지사 직속 전담조직 구성, 실태조사, 재정비 개발방향 수립 등도 적극 추진

24일 오후 김동연 경기도지사, 김병욱 국회의원, 권수봉 샛별 삼부아파트 재건축위원장 등이 분당구 샛별마을 삼부아파트를 방문해 분당 1기 신도시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경기도]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24일 "신속한 1기 신도시 재정비를 위해 도지사 직속 전담 조직 구성, 재정 지원, 실태조사 등 경기도에서 할 수 있는 일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1기 신도시는 물론 조성 후 30년이 넘은 원도심 노후화 공동주택도 포함해서 신속하게 재정비를 하겠다는 뜻도 덧붙였다.

김 지사는 이날 제2판교 4차산업 전시체험장에서 경기주택도시공사(GH)로부터 공공기관 업무보고를 받기 전 분당 샛별마을 삼부아파트를 방문해 이런 내용을 담은 ‘1기 신도시 재정비 관련 경기도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김 지사는 “경기도는 권한 내에서 1기 신도시의 조속한 재건축 리모델링을 위해서 할 일을 책임 있게 하겠다”며 구체적 대책으로 △도지사 직속 전담 조직 구성 △시급한 재정비사업 재정 지원 △노후화 실태조사 △재정비 개발 방향 수립 등을 제시했다.
도지사 직속의 1기 신도시 재정비 민간 전문가 자문단, 추진위원회 9월 내 구성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24일 1기 신도시 노후 공동주택 실태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김 지사는 먼저 도지사 직속의 1기 신도시 재정비 민간 전문가 자문단을 오는 9월 내 구성하기로 했다. 

자문단은 신도시 재정비를 위한 중장기적 정책 설계 등에 조언을 맡게 되는데 도지사에게 직접적인 자문역할도 한다.

이와 함께 성남 분당, 고양 일산, 부천 중동, 안양 평촌, 군포 산본 등 1기 신도시 5곳과 함께하는 ‘1기 신도시 재정비 추진위원회’도 결성할 계획이다. 

추진위원회는 5곳의 시장, 도의원, 시의원, 연구기관 등으로 구성해 재정비 방안을 구체적으로 논의하며 이 과정에서 5개 시의 주민 20명씩 총 100명으로 구성된 ‘시민협치위원회’도 운영해 도민 의견을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재정비사업, 시급한 곳에 대한 초기 비용 등 재정 지원...미래도시로 '탈바꿈'

분당 샛별마을 삼부아파트를 방문한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관계자들 모습  [사진=경기도]

이어 오는 9월 중으로 재정비사업이 시급한 곳에 대한 재정 지원을 추진하며 도는 이를위해 도지사가 집행할 수 있는 특별 조정 교부금 등을 활용, 노후시설 재정비 컨설팅과 정비사업 초기비용을 지원할 방침이다. 

오는 12월까지 주민 설문조사와 노후주택 현장점검 등을 통한 노후화 현황 실태조사도 진행하며 도는 이번 조사 결과가 국토교통부의 1기 신도시 재정비 마스터플랜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김 지사는 이런 종합대책과 함께 경기도의 1기 신도시 재정비 추진 방향도 제시했다.

먼저 1기 신도시 재정비가 단순 노후화 대책에 그치지 않고 미래도시 조성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스마트 모빌리티, 기후변화 대응 등 미래지향적 가치를 반영해 1기 신도시가 미래를 선도하면서 사회적 안전망을 갖춘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설계해야 한다는 얘기다.
신도시외 다른 노후 공동주택 논의도 확장
더불어 1기 신도시 재정비를 다른 노후 공동주택에 대한 논의로 확장했다. 

김 지사는 “경기도 내 30년 넘은 노후 공동주택의 80% 이상은 신도시 밖에 있다. 균형 잡힌 재정비를 위해 1기 신도시 문제 뿐 아니라 원도심을 포함한 노후주택에도 신경을 쓰겠다”며 원도심을 비롯한 도내 노후 공동주택을 포괄적으로 살피겠다는 방침을 덧붙였다. 

이를 위해 도는 △준공 35년이 경과된 노후 주택단지 일부를 시범단지로 선정해 정비사업 초기비용을 지원하는 내용의 시범사업 추진 △재정비 때 이주·이전대책 방안 마련 △1기 신도시 특별법에서 규정하는 재정비 대상을 일정 기간이 경과한 택지개발지구로 확대 건의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김 지사, 분당 샛별마을 삼부아파트 방문....의견 청취

분당 샛별마을 삼부아파트 전경  [사진=경기도]

이날 김 지사가 방문한 성남시 분당구 분당동에 위치한 분당 샛별마을 삼부아파트는 1992년 준공된 1기 신도시 아파트 중 하나로 14개 동 588세대 규모이며 지난 5월 재건축 추진 준비위원회를 발족하면서 재건축 사업에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내고 있다.

앞서 ‘5년간 주택 270만 가구 공급’ 계획은 담은 정부의 8.16 부동산 대책에 대해 김 지사는 지난 19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정부와 별개로 1기 신도시 재정비를 위해 경기도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일을 하겠다”며 전담팀 구성, 1기 신도시 특별법 추진, 주택 노후화 실태 파악 등을 약속했다.

지난 23일에도 김 지사는 페이스북을 통해 “국토교통부가 1기 신도시 재정비 후속 조치를 최대한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지만, 도지사가 뒷짐만 지고 있을 수는 없다”고 재차 강조했다.

한편 김 지사는 이날 경기주택도시공사 업무보고를 시작으로 경기도일자리재단(8월 30일 재단 여성능력개발본부), 경기연구원(8월 30일 도청 회의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9월 2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으로부터 공공기관 업무보고를 이어갈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