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1함대, 유해화학물질 누출 대응 군ㆍ관ㆍ경 합동훈련 실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동원 기자
입력 2022-08-24 15:4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UFS 훈련 일환으로 군ㆍ관ㆍ경이 참가해 복합재난상황 대응능력 향상

8월 23일 동해민항에서 진행된 ‘유해화학물질 유출대응 훈련’에서 해군 1함대 화생방지원대 장병들이 유해화학물질에 대한 탐지 및 제독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사진=해군1함대]

강원 동해시 해군 1함대사령부(이하 1함대)는 지난 23일 오전 동해항에서‘을지 자유의 방패(UFS, 을지프리덤실드)’연합연습의 일환으로 유해화학물질 유출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해군 1함대에 따르면 복합재난상황 대응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실시된 이번 훈련에는 해군 1함대와 동해시청, 동해지방해양수산청, 동해소방서, 동해해경서가 함께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은 적의 탄도탄 공격으로 동해민항 내 저장시설이 피폭되어 유해화학물질이 유출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이에 해군 1함대 화생방지원대는 동해시청에서 운영하는 현장지휘소를 통해 유해화학물질 유출 상황을 전파받고 저장고 인근 오염지역을 정찰했으며, 이후 오염지역에 남아있는 유해화학물질을 현장 제독했다.
 
또한, 해군 1함대는 다른 정부 기관들이 화재진압, 환자이송 및 인체제독 작업을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훈련을 통해 유관기관과 복합재난상황 대응능력을 강화했다. 
 

한국철도 강원본부 관계자들이 2022 을지연습에 따른 전시 현안과제 토의와 비상 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한 위기관리 능력 배양을 위한 연습을 실시하고 있다.[사진=한국철도 강원본부]

이와 더불어, 한국철도 강원본부가 국가 비상대비태세 확립을 위해 지난 22일부터 오는 25일까지(3박 4일간) ‘2022년 을지연습’을 실시한다.
 
강원본부에 따르면 을지연습은 비상소집 훈련을 시작으로 각종 도상연습, 소산훈련, 전시 현안과제 토의 등 비상 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한 위기관리 능력 배양을 위한 연습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신화섭 한국철도 강원본부장은 “이번 연습을 통해 전시 대비 계획이 잘 짜여져 있는지, 직원들이 잘 숙지하고 있는지 점검하고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이번 연습에 충실히 임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