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수요 중소기업 7000개사 모집"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재형 기자
입력 2022-08-24 12: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비대면 업무시스템 구축 희망 중소기업 대상

  • 화상회의·재택근무 툴 등 400만원 한도 지원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는 25일부터 올해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에 참여할 수요기업을 추가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은 중소벤처기업의 △화상회의 △재택근무(협업 툴) △네트워크·보안 솔루션 3개 분야의 비대면 서비스 이용에 소요되는 비용을 400만원(자부담 30% 포함, 부가세 별도) 한도의 바우처 형식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미 올해 3월 1차 사업 모집공고를 통해 중소벤처기업 1만개사 내외를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추가로 모집하는 기업 수는 7000개사 내외이며, 지원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에 따른 중소기업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 이후에는 서비스 활용계획 평가를 통해 지원 대상이 확정된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310개 비대면 공급기업이 제공하는 526개 비대면 서비스를 400만원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이번 추가 모집에서는 신청 대상과 사업절차를 일부 개선했다.
 
우선 고용원이 없는 중소벤처기업도 화상회의, 고객관리 시스템 등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높은 점을 고려해 1인 사업자도 신청이 가능하도록 신청대상을 확대했다.
 
또 생업에 바쁘고 문서 작업에 서투른 영세 중소기업도 사업 신청이 용이하도록 서비스 활용계획 작성 분량을 최대 1400자에서 800자로 축소했다.
 
모집 기간은 다음 달 14일 오후 4시까지다. 신청을 희망하는 중소벤처기업은 K-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플랫폼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