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저축은행중앙회 최병주 상무, 오화경 회장 및 하나카드 박의수 부사장, 임현빈 본부장 [사진=저축은행중앙회]

저축은행중앙회는 하나카드와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양 기관은 저축은행 거래고객을 위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제휴 신용카드 출시가 대표적이다.
 
내달 16일 출시되는 ‘SB(저축은행)* 신용카드’는 저축은행 거래고객을 위한 맞춤형 신용카드다. 전월 실적 조건 없이 최대 1% 청구할인을 제공한다. 이용실적 충족에 따라 업종별 5% 청구할인과 함께 2~3개월 무이자 서비스 혜택도 준다. 배달 앱(배달의 민족, 요기요)과 구독서비스(넷플릭스, 유튜브 프리미엄) 할인도 갖춰 젊은 층이 사용하기 적합하단 평가를 받는다.
 
향후 저축은행의 고액자산가와 VIP(우량) 고객을 위한 프리미엄 상품인 클럽 프리머스(Club Primus) 카드도 판매할 예정이다.
 
오화경 중앙회장은 “(하나카드사와의 업무제휴는) 저축은행의 수익 채널 다각화 및 거래고객을 위한 금융서비스 확대 등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처를 발굴해 업계 성장을 지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