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램시마 SC 호실적 반영해 실적 전망치 상향… 목표주가 9만7000원 [SK증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재빈 기자
입력 2022-07-26 08:23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아주경제 DB]


SK증권은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대해 목표주가를 9만7000원으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램시마 DC의 실적 추정치가 상향됨에 따라 2022년과 2023년 영업이익 추정치를 상향 조정했기 때문이다.

이달미 SK증권 연구원은 26일 "셀트리온헬스케어의 2분기 실적은 매출 4580억원, 영업이익 61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7%, 18.7%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2분기 실적 성장은 유럽 램시마 SC의 점유율 확대가 견인했다. 2021년 4분기 램시마IV와 SC를 합쳐 30%였던 유럼 점유율은 1분기에 50%로 확대되는 등 꾸준히 성장중"이라고 설명했다.

램시마IV의 주사제형인 램시마SC는 2019년에 유럽EMA 허가를 받았다. 2020년부터 판매가 시작됐으나 국가별 런칭 및 직판 준비 작업에 시간이 소요되면서 2021년 연간 매추액은 900억원에 그쳤다. 하지만 2022년에는 의사들의 본격적인 처방이 시작되면서 연간 매출액이 2571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독일과 프랑스에서 호실적을 기록하면서 유럽 내 점유율이 지속적으로 확대, 하반기 성장률이 더욱 상승할 전망이다.

이 연구원은 "램시마 SC의 실적 추정치를 상향함에 따라 2022년과 2023년 연간 영업이익 추정치를 각각 29.8%, 32.3% 상향한다"며 "실적상향 조정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기존 7만4000원에서 9만7000원으로 상향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한다. 2023년에는 하반기 유럽에 런칭하는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의 매출 확대가 예상되는 만큼 신제품 출시에 따른 꾸준한 성장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제1회  보훈신춘문예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