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 투자생태계와 기술창업 활성화 기여

중소벤처기업부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지원(TIPS) 운영사 공모에 선정된 탭엔젤파트너스는 2021년 본사를 인천으로 이전하고 우수한 벤처창업기업 발굴을 위해 ‘직원들의 투자 역량키우기’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시]

민간투자자들이 주도하는 기술창업으로 인천 투자생태계가 도약을 맞이할 전망이다.
 
인천광역시는 인천혁신모펀드 조성사업 이후 서울에서 인천으로 본사를 이전한 액셀러레이터 탭엔젤파트너스와 킹고스프링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정하는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프로그램, 팁스(TIPS) 운영사 공모에 각각 일반형과 예비형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팁스(TIPS)는 성공벤처인, 성공벤처 등이 주도하는 민간 투자사(엔젤투자·보육 전문회사 등)를 통해 유망 기술 창업기업을 선별해 정부의 기술개발을 연계해 글로벌 시장진출을 지향하는 기술 창업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팁스 운영사가 벤처기업에 먼저 투자하고 정부가 △연구개발 △창업 사업화 △해외 진출 자금 등을 매칭 지원하는 사업이다.
 
탭엔젤파트너스는 인천 관내 기술기업 육성을 위한 핵심 기관들인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인천스타트업파크 △인천대학교 △인하대학교 △N.E.T.C(National Eastern Tech-Transfer Center) △웨비오(WEVIO)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했다.
 
참여기관들은 인천 스타트업 육성에 이미 최적화된 핵심 기관들로 이번 팁스 컨소시엄 협업을 통해 인천의 특화된 투자재원과 성장지원으로 지역 투자생태계의 실질적인 변화 뿐 아니라 큰 성장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시는 인천혁신모펀드 조성, 스타트업파크 유치 등 벤처창업 생태계 활성화에 힘을 쏟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우수한 벤처창업 기업들이 인천에 모여들고 있다.
 
탭엔젤파트너스는 지난 2월 인천혁신모펀드의 자펀드인 ‘인천 혁신 창업 투자조합 제1호’를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공동 업무집행조합원(Co-GP)으로 조합결성을 완료해 관내 초기 딥테크 스타트업에 10억원 이상의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센터는 투자기업을 대상으로 자체 프로그램 참여 지원 및 관내 유관 기관과의 사업 연계를 지원해 탭엔젤파트너스는 우수한 전문 인력을 기반으로 투자기업의 사후관리 및 후속투자 연계를 지원할 예정이다.
 
탭엔젤파트너스 박재현 대표는 “앞으로 인천에 유망 벤처창업 기업 발굴을 확대하고 성장시켜 투자생태계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것”이며 “기술 스타트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노력하고 투자를 넘어 기업과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파트너로서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남주 인천시 산업진흥과장은 “인천혁신모펀드 조성 이후 유치한 탭엔젤파트너스와 킹고스프링이 올해 팁스 운영사로 선정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인천지역 투자생태계 조성과 기술창업 활성화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