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안철수·신상진 후보와 함께 출근길 인사로 첫 공식선거운동 시작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
입력 2022-05-19 11: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김 후보, "분당은 정치적 고향...분당 · 판교 발전이 경기도 발전" 강조

  • 새벽 0시에 군포 롯데택배 군포HUB 방문, 직접 택배 분류 작업 체험

국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19일 오전 안철수, 신상진 후보와 함께 경기도 성남시에서 출근길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진심캠프]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19일 6·1지방선거 첫 공식 선거운동 일정으로 성남을 찾아 안철수 성남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신상진 성남시장 후보와 함께 지지를 호소했다.
 
김 후보는 이날 오전 6시 30분 성남시 분당구 현대백화점 사거리를 방문해 안 후보, 신 후보를 만나 출근길 유세에 나섰다.
 
김 후보는 "성남 분당은 새로운 인생의 첫발을 뗐던 곳이었기 때문에 정치적 고향이나 마찬가지라 생각한다"며 "분당 판교 성남의 발전이 경기도의 발전이라 생각해 오전 출근길부터 도민들을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함께 모인 저희 셋, 김은혜와 신상진 후보 그리고 안철수 후보가 원팀이 돼서 경기도를 발전시킬 수 있다는 그런 확고한 의지와 각오를 되새기겠다"며 "선거운동기간은 늘 해왔던 것처럼 현장에서 차곡차곡 낮은 곳에서 더 절박하게 도민들을 만나뵈면서 2주를 보낼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국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한 지지자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진심캠프]

안 후보도 "첫날 첫 유세에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힘을 보태줘 얼마나 든든한지 모르겠다"며 "세 후보의 원팀 이름인 '안심해 트리오' 이름은 김은혜 후보가 만들었다. 들으면 들을수록 정말 안심이 되는 오늘 안심해 트리오가 출근하는 많은 도민분을 안심시켜 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전 7시 김 후보는 야탑역으로 이동해 출근길 인사를 이어갔고, 현충탑을 방문해 호국영령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김 후보, "24시간 깨어 있는 경기도" 조성 약속도
 

19일 국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군포에 있는 롯데택배 군포HUB를 방문, 직접 택배 분류작업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진심캠프]

앞서 김 후보는 이날 새벽 0시에 군포 택배물류센터를 찾아 ‘노동환경개선’을 약속했다. 
 
김 후보는 직접 택배 분류작업을 체험하며 “잠깐만 다른 생각을 하면 잘못된 분류로 누군가에게 피해가 될까, 빠르게 돌아가는 컨베이어벨트에서 눈을 떼어서는 안 되는 일들이었다”며 “저는 잠시 손을 보탰지만 끊임없이 이어지는 그분들의 삶이 우리의 하루하루를 지탱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심경을 전했다.
 
김 후보는 그러면서 “저는 ‘24시간 깨어 있는 경기도''를 만들겠다 말씀드린 바 있으며 ‘김은혜의 경기특별도’는 보이지 않는 곳에서 모두가 잠든 시간에도 도민 여러분의 삶을 떠받치고 보듬도록 하겠다”며 “택배노동자분들과 했던 ‘물류센터확충’과 ‘노동환경개선’이라는 선거 운동일의 첫 약속을 그 밤의 깊이 만큼이나 무겁게 새기며 남은 14일 더 진심으로 도민을 섬기고 만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