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가, 엘앤에프의 '테슬라 효과' 기대이상…목표주가 줄상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강현창 기자
입력 2022-05-17 09:1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아주경제 DB]


엘앤에프의 호실적을 확인한 증권가가 목표주가 상향에 나섰다. 엘앤에프는 테슬라에 배터리용 양극재를 공급하는 회사다. 

김정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5월 17일 엘앤에프의 목표주가를 기존 22만원에서 38만원으로 73% 상향했다.

김 연구원은 "엘앤에프의 1분기 매출액은 5536억원으로 전년 대비 283% 상승했고 영업이익은 530억원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며 "영업이익이 컨센서스 429억원을 크게 상회했다"고 설명했다.

또 "호실적은 양극재 가격 상승, 테슬라의 이차전지 수요 강세에 따른 높은 양극재 공장 가동률, 축적한 재고의 판매 덕분"이라며 "2분기는 양극재 평균 판가가 20% 이상 상승, 물량은 20% 이상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현수 하나금융투자 연구원도 엘앤에프의 목표주가를 31만원에서 37만원으로 상향하며 "최대 고객사 테슬라의 소재 수요 증가와 고객사 내 점유율 상승이 지속되고 중장기적으로 7~8%대의 영업이익률을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이어 "내년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한 3799억원, 2024년은 같은 기간 33% 늘어난 5069억원을 예상한다"며 "중장기 실적 전망 역시 긍정적"이라고 분석했다.

이 밖에 구성중 DS투자증권 연구원과 전창현 대신증권 연구원도 테슬라 수혜가 기대된다는 분석과 함께 엘앤에프의 목표주가를 상향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