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확대
Next
  • 1 / 14
  •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르세라핌 김채원이 14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진행된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 리오프닝' 기념 포토콜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국 럭셔리 하우스 알렉산더 맥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사라 버튼(Sarah Buton)이 하우스 장인 정신과 창의적인 비전을 올리고 있는 알렉산터 맥퀸의 컬렉션을 선보인다.
     

    르세라핌 김채원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이번 컬렉션을 통해 강력한 시그니처 테일러링에 로맨틱한 자수, 레이스, 색채 프린트가 더해진 상반된 여성성을 매력적으로 구현했다.

    한편 사라 버튼은 지난 2010년 이후부터 지금까지 알렉산더 맥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지금까지 브랜드를 이끌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