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 후보, 일산대교 방문…무료화 추진대책위원회 현장간담회에 참석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가 14일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 추진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김동연 캠프]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가 14일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를 강력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후보는 이날 일산대교 톨게이트 앞에서 열린 고양·파주·김포 일산대교 무료화 추진대책위 현장간담회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일산대교는 한강을 건너는 교량 27개 중 유일하게 유료 다리”라며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를 주축으로 무료화를 추진했지만 2021년 11월 법원 판결로 뒤바뀐 스토리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경기도는 일산대교에 사업시행자 지정을 취소하는 공익처분을 통해 2021년 10월 27일부터 일산대교 통행료를 무료화한 바 있지만 일산대교가 제기한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이 인용되면서  같은해 11월 18일부터 통행료 징수가 재개됐다.
 
김 후보는 이에대해  “민주당에서 출마하는 저와 이곳 시장 후보들 광역기초 의원 후보들과 함께 뜻을 모아 일산대교 무료화를 다시 추진하겠다” 강조했다. 
 
김 후보는 그러면서 "국힘 김은혜 후보가 지난 경선 과정에서 일산대교 무료화에 대해 전임 도지사가 도비를 낭비하면서 잘못한 일이라고 비판을 했다가 (경선 이후) 선거전에 접어들면서 말을 바꾸는 행태를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끝으로 “경기 서북부 주민들의 생활 편의와 민원 해결을 위해 저와 민주당 후보들이 한마음으로 일산대교 무료화를 강력하게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