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호남인 200명‧정책포럼 500명‧계양 주민‧경인지역 교수들

호남출신 인천시, 군‧구 퇴직 공직자 및 구의원 등 200여명의 국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지지 선언 모습   [사진=정복캠프]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지지선언이 쇄도하고 있다.
 
호남출신 인천시, 군‧구 퇴직 공직자 및 구의원 등 200여명은 14일 ‘정복캠프’에서 “송영길 전 인천시장은 인천을 출세의 수단으로만 이용 하고 헌신짝 버리듯 서울로 떠났고 박남춘 후보는 무능과 불통으로 인천시정을 완전히 망가뜨렸다”며 “잃어버린 4년을 되찾고 인천의 희망을 위해 유정복 후보를 강력하게 지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아어 “우리 후손과 인천의 미래를 위해 더 이상 민주당을 지지할 수 없게 됐다”며 “인천발전과 수도권매립지 문제를 확실하게 해결하고 시민의 행복과 복지를 책임질 후보는 유정복 후보”라고 강조했다.

또 인천정책포럼 주요 간부 200여명도 이날 “유 후보는 인천시장 재임 때 현안을 모두 해결하고 인천발KTX 등 인천 발전을 가져올 굵직굵직한 사업들을 추진한 유능한 후보”라며 “인천 시민에게 희망을 주고 인천 발전을 가져올 후보이다”고 지지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계양주민 500여명도 이날 계양에서 유 후보지지 모임을 갖고 유정복 후보와 계양을 보궐선거 윤형선 후보, 이병택 계양구청장 선거 후보 등을 지지하기로 결의했다.

이와함께 해병대전우회 인천시연합회 간부, 경인지역 교수 100여명, 탈북자단체 주요 간부도 최근 유정복 후보 지지의사를 밝히는 등 각계각층의 지지가 봇물을 이루고 있다.

유정복 공보단 관계자는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우위를 보이고 TV토론에서 상대 후보 보다 잘했다는 평가가 나오면서 지지선언이 폭주하고 있다”며 “또 정책 협약 체결이나 각 분야 고문이나 위원 등으로 임명장을 받는 인사만도 하루 몇 천명에 이르고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