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후보, 영통구 특화 정책 발표...대학진학지원 센터 개설 등

더불어민주당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 영통구 공약 이미지 [사진=이재준 캠프]

더불어민주당 이재준 수원시장 후보가 9일 "수원시 영통구를 미래교육 혁신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수원 영토구 특화정책을 발표하면서 “영통구는 전국에서 가장 젊은 도시로 수원의 미래”라면서 “4차 산업 혁명이 가속화됨에 따라 미래 세대를 위한 대학진학 지원센터를 영통구에 개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이어 “지난 20여년간 수원시를 위해 불편을 참아온 영통 주민들을 위해 영통 자원회수시설(소각장)을 조속히 이전하겠다”며 “이를 추진하기 위한 2가지 확실한 대안이 있으며 공론화위원회의 절차적 대안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또 "주택 리모델링 안전진단과 기반시설 설치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며 영통구청사와 구민회관 복합청사를 설립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앞서 권선구에 대한 특화공약을 발표한 적이 있으며 앞으로 각 지역구를 비롯해 광교 신도시 등에 맞춘 각 지역 특화 공약을 발표할 계획이다.
 
이 후보는 최초 수원시 제2부시장과 수원도시재단 이사장을 지낸 정책·소통·행정전문가로, 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부의장, 전 더불어민주당 수원시 갑 지역위원장, 전 문재인 정부 대통령 직속 국정기획자문위 전문위원, 전 노무현 정부 대통령 직속 지속가능발전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