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와 KT DS는 KMI한국의학연구소에 정보통신기술(ICT)과 모바일을 활용한 차세대 검진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9일 밝혔다. KMI의 차세대 검진 시스템은 KT 클라우드를 통해 고객의 개인 정보와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하며 인터넷데이터센터(IDC) 코로케이션 서비스로 서버를 위탁 관리한다.KT의 IT 전문 그룹사인 KT DS는 지난해 스마트 검진시스템인 ‘KICS(이하 킥스)’를 KMI 7개 센터에 구축한 이후, 고객 만족 증대와 국내 스마트 헬스 케어 기술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고 있다. KMI한국의학연구소 관계자가 내방 고객에게 키오스크 사용법 등 차세대 검진 시스템을 안내하고 있다. [사진=KT]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