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년기회선언문' 발표...갭이어·청년학교 등 제시
  • 김 후보, "아빠 찬스 없어도 경기도가 찬스" 강조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4일 '청년기회선언문'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김동연 캠프]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4일 "청년들에게 기회가 풍족한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약속하면서 ‘청년기회선언문’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이날 안양시 동안구 제이스페이스에서 청년 간담회를 열고 "어떤 이들은 '아빠찬스', '엄마찬스'로 기회를 사재기하지만 많은 청년이 기회를 잃고 미래에 대한 희망도 함께 잃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각 분야에서 활동 중인 청년들과 함께 '청년의 기회가 넘치는 경기도'를 선언했다.
 
김 후보는 선언문에서 △안전권·주거권·교육권·참정권·일할 권리 등 5대 권리 보장 △하고 싶은 일들을 찾고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경기청년학교'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해외연수를 보내주는 내용의 '경기청년사다리' △긴급한 상황에 처한 청년들을 위한 '경기청년은행' △일 년 동안 자신이 원하는 도전할 수 있는 시간을 주는 '경기청년 갭이어(Gap year)' 등을 공약했다.
 
김 후보는 특히 "경기도 허허벌판 천막집에서 여섯 가족의 소년가장으로 자라면서 꿈을 키웠다"며 "미래를 꿈꾸는 청년에게 적은 기회가 얼마나 소중한지 그조차 주어지지 않을 때 어떤 절망을 느끼는지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안양시 동안구 제이스페이스에서 열린 청년 간담회에서 김동연 후보가 청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사진=김동연 캠프]

김 후보는 "경기도는 청년에게 가장 기회가 풍족한 곳이 될 것"이라며 "도전할 기회, 창업할 기회, 실패할 수 있는 기회, 취직할 기회, 집을 얻어 열심히 일하면서 미래를 꿈꿀 기회가 우리 대한민국에서 가장 풍족한 곳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그러면서 "앞으로도 청년을 위한 주택정책, 청년들이 마음 놓고 도전할 수 있도록 돕는 창업 정책을 지속해서 발굴,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끝으로 "미래를 꿈꾸는 청년에게 적은 기회가 얼마나 소중한지 그조차 주어지지 않을 때 어떤 절망을 느끼는지 누구보다도, 또 거꾸로 기회만 주어진다면 그 열정의 힘이 얼마나 폭발적인지도 저는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경기도 청년들에게 꼭 필요한 기회를 파악해 지속가능한 정책으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