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천섬' 이색 볼거리… 테마조형물 특별전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상주) 피민호 기자
입력 2022-05-04 15:24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낙동강 오리알섬의 비밀… 금개구리의 전설을 찾아서

금개구리 조감도[사진=상주시]

“경천섬은 낙동강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관을 보유한 힐링 명소이자 감성 충전소입니다”
 
경북 상주시는 경천섬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오는 7일부터 6월 12일까지 대형 조형물을 전시한다.
 
지난해 큰 호응을 얻었던 ‘낙동강 오리알’ 테마전시에 이어 올해는 ‘낙동강 오리알섬의 비밀 - 금개구리의 전설’을 테마로 금개구리(5m)와 학(8m), 뱀(14m), 수달(8m) 등을 전시한다.
 
지난해 전시됐던 엄마오리와 오리알도 다시 만나볼 수 있으며, 야간조명을 설치해 밤에도 아름다운 경관을 즐길 수 있다.
 
경천섬은 갖가지 수목과 꽃이 어우러진 20만㎡ 크기의 생태공원으로 올해 한국관광공사의 ‘2022 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선정된 비대면 힐링 명소다.
 
강물 위에 설치된 수상탐방로와 강변길을 따라 낙동강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으며 낙동강 학 전망대에서는 최고의 일몰 경관도 즐길 수 있다.
 
한편, 경천섬 주변에는 경천대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자전거박물관, 상주국제승마장, 상주보 수상레저센터, 밀리터리 테마파크 등 다양한 관광자원이 산재해 있다.
 
네이버 및 각종 온라인 쇼핑몰에서 ‘상주 e누리’를 검색해 경상북도와 상주시가 기획한 e누리 관광상품(모바일 티켓)을 활용하면 저렴하게 상주관광을 즐길 수 있다.
 
정진환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볼거리 제공을 위해 이번 테마전시를 기획했으며 봄 전시에 이어 금년 10월에는 금개구리를 찾아 나선 친구들의 뒷이야기를 전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