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가 26일 올해 2분기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내외 증가한 1730억 달러 수준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수은은 이날 발표한 '2022년 1분기 수출실적 평가 및 2분기 전망'에서 2분기 수출선행지수가 6분기 연속 전년동기 대비 상승하고 있어 두 자릿수 수출 증가율이 유지될 것으로 예상했다. 수출선행지수는 주요 수출대상국의 경기, 수출용 수입액, 산업별 수주현황, 환율 등 수출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들을 종합해 수출증감 정도를 예측할 수 있도록 만든 지수다.

수출선행지수 및 수출액 전년동기 대비 증감률 추이. [표=수출입은행]

수은 관계자는 "수출물가는 상승하고 있지만, 주요국 경기 상승세 둔화, 제조업 신규주문 감소 및 기저효과 감소 등으로 수출 증가세는 전기보다는 완화될 전망"이라면서 "우크라이나 사태로 글로벌 공급망 차질이 장기화되고 중국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주요도시 봉쇄 지속으로 대중국 수출이 위축될 경우 수출 증가율은 전망치를 하회할 수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