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강덕 현 포항시장, 예비후보 등록...더 큰 포항을 위한 3선 도전

이강덕 현 포항시장이 3선 도전을 위해 12일 포항남구선관위에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 선거사무실]

이강덕 포항시장(59·국민의힘 소속)이 12일 포항시장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3선 도전을 공식 선언했다.
 
이강덕 현 포항시장은 12일 오후 포항시남구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포항시장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민선 6~7기에 이어 3선에 도전하는 이 시장이 예비후보를 등록함에 따라 선거 당일까지 직무가 정지됐고, 이에 따라 포항시는 이장식 부시장의 권한대행 체제로 운영된다.
 
이강덕 예비후보는 당초 시정에 더욱 몰두한 뒤 14일 예비후보 등록을 하려고 했으나, 시민들에게 출마 의지를 명확히 알리기 위해 계획보다 일찍 예비후보 등록을 결정했다.
 
최근 ‘이강덕 시장의 3선을 지지하느냐’는 여론조사가 실시되는 등 시민 여론을 왜곡하려는 시도에 대해 정면 돌파를 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강덕 예비후보는 “포항시장직을 수행하는 것이 엄중해 후보 등록을 가능한 늦추고 시정 업무에 집중하려 했지만, 조속히 선거운동에 돌입해 달라는 시민들의 요청이 굉장히 많았다”며, “또 여야 후보도 많아 적극적으로 알릴 필요가 있었다. 3선 출마 의지를 확실히 알리고 정책 소신을 밝히기 위해 후보 등록을 하고 선거운동에 돌입했다”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는 13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브리핑실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한편, 이강덕 현 포항시장이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면서 국민의힘 포항시장 예비후보는 문충운 환동해연구원장, 박승호 전 포항시장, 김순견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 장경식 전 경북도의회 의장, 정흥남 전 포항북부경찰서장 등 6명이 국민의힘 포항시장 공천을 기다리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