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써니전자 주가가 상승 중이다.

2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써니전자는 이날 오전 10시 34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50원 (1.24%) 오른 4075원에 거래 중이다.

써니전자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 관련주다.

이날 안 후보는 지난 12일 사망한 이병철씨가 제보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의 진실을 이 후보와 검찰이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안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그분은 여당의 30년 열성 당원이었다고 하니, 공개적으로 (변호사비 대납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을 때는 그만한 이유와 근거가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죽음에 대해 여러 의혹이 제기되지만, 저는 명확한 물증 없는 음모론에는 동의하지 않는다"면서 "하지만 그분이 왜 죽음에까지 이르렀는지에 대한 근본적인 원인을 생각해 봤다"고 덧붙였다. 

안 후보는 "자신이 금전적, 정신적으로 막대한 손해를 볼 것을 감수하고 변호사비 대납 녹취록을 공익 제보했지만, 오히려 자신이 사기꾼으로 몰리고, 검찰수사는 석 달이 지나도록 감감무소식이니 얼마나 억울하고 억장이 무너졌겠는가"라고 물었다.

그는 "이 후보는 섭섭하실지도 모르겠지만, 공직 후보자는 의혹이 있으면 국민 앞에 진실을 밝힐 의무가 있고, 의혹은 빨리 털어 내는 것이 후보 자신을 위해서도 도움이 된다"고 지적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