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1일 강원대 춘천캠퍼스 누룩연구소에서 열린 '뉴 이스트 프론티어 센터' 현판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수 춘천시장, 김헌영 강원대 총장, 서진호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장.[사진=SPC그룹]


SPC그룹은 지난 21일 강원대학교와 함께 효모 공동 연구를 위한 ‘뉴 이스트 프론티어 센터’를 설립하고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강원대 춘천캠퍼스 집현관 누룩연구소에 자리잡은 뉴 이스트 프론티어 센터는 지난해 9월 SPC그룹과 강원대가 체결한 ‘제빵용 우수 효모 자원 확보를 위한 연구협력 협약’에 따라 설립됐다. 제빵용 우수 효모를 개발하고 산업화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협력사업을 진행하는 전초기지가 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서진호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장과 김현영 강원대 총장, 김명동 강원대 누룩연구소장을 비롯해 이재수 춘천시장, 이상천 강원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서진호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장은 “센터 설립을 통해 차세대 제빵 발효종을 개발해 K-푸드의 글로벌화를 위한 기술적 기틀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긴밀한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국내 발효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소비자정책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