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4천423명을 기록한 15일 오전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위해 줄을 서 있다. [사진=연합뉴스]

15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3500여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날 방역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확진자는 총 3552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 대비 257명 많고, 일주일 전인 지난 8일 동시간대 집계치 3102명보다는 450명 많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2355명(66.3%), 비수도권에서 1197명(33.7%)이 나왔다.
 
16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4000명 안팎이 될 전망이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423명이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