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확대
Next
  • 1 / 51
  •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11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 '2022 환러춘제 한중우호음악회'에서 한·중 출연진이 '손에 손잡고 (88 서울 올림픽 공식 노래)' 무대를 함께 선보이고 있다.

    한·중 공통의 명절인 설날(춘절)을 맞아 개최하는 '2022 한·중우호음악회'는 '환러춘제'라는 '즐거운 설명절'을 주제로 한·중 간 우호와 협력을 다지기 위해 마련되었다.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문화체육관광부 '한·중 문화교류의 해 공식인증사업'으로 선정된 이번 음악회는 1부 '함께하는 한·중 화합의 하모니', 2부 '2022 새롭게 나아가는 한중우호'를 주제로 한·중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동시에 양국 간의 화합과 발전을 기원하고 음악으로 하나가 되는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