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일신바이오 주가가 상승 중이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일신바이오는 이날 오전 9시 19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425원 (9.65%) 오른 4830원에 거래 중이다.

일신바이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모더나 관련주 중 하나다. 

미국 제약사 모더나의 최고경영자(CEO)는 몇 주 내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에 대한 백신 개발에 착수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스테판 방셀 모더나 CEO는 21일(현지시간) 스위스 일간 타게스안차이거와 인터뷰에서 오미크론 변이용 백신 부스터샷 개발을 위해 이 변이에 대한 중요한 정보를 기다리는 중이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그는 "오미크론 변이에 대해서는 (기존 백신에서) 약간의 수정이 필요할 뿐"이라며 내년 초 임상 시험을 시작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미국의 식품의약국(FDA) 등 주요 국가의 의약품 규제 당국이 오미크론 변이용 백신의 사용을 승인하면 5억 회분을 생산하는 데는 몇 달 정도 걸리고, 만일 이들 당국이 관련 자료를 더 요구할 경우 최소 3개월이 추가로 소요될 수 있다고 전했다.

다만 그는 지금은 기존 백신의 부스터샷에 집중할 때라며 내년에는 매달 1억∼1억5000만 회분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