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오후 6시까지 전국서 3488명 확진…어제보다 27명 많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봄 기자
입력 2021-12-11 19:0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연합뉴스]

11일에도 전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랐다.

11일 방역당국 및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확진자는 총 3488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날인 11일 같은 시간보다 27명 많은 수준으로, 일주일 전(4일)과 비교해서는 712명 많다.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2169명이 발생해 전체의 62.2%를 차지했다. 시도별로는 경기 1184명, 서울 820명, 부산 320명, 인천 165명, 경북 146명, 경남 138명, 대구 136명, 강원 110명, 충남 104명, 대전 76명, 전북 62명, 전남과 충북 각각 59명, 광주 56명, 제주 32명, 울산 13명, 세종 8명 등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2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된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