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미래에셋증권] 

최현만 부회장이 미래에셋증권 회장으로 승진했다. 본격적인 전문경영인 회장 시대를 열었다는 평가다.
 
미래에셋증권은 6일 최현만 수석부회장을 회장으로 승진하는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최현만 신임 미래에셋증권 회장은 미래에셋그룹 창업멤버다. 25년간 미래에셋그룹을 최고의 독립 투자전문그룹으로 발전시키는 데 큰 기여를 한 공로를 인정받아 금융투자업계 최초로 전문경영인 회장으로 승진한 것이다.
 
실제로 최 회장은 미래에셋 주요 계열인 증권, 운용, 생명, 캐피탈 등의 CEO를 역임하며 그룹의 성장을 견인해 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