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사회적 책임경영의 일환으로 '우리사랑e나눔터'를 전면 개편했다고 3일 밝혔다.

‘우리사랑e나눔터’는 굿네이버스, 대한적십자사, 월드비전, 푸르메재단 등 고객이 원하는 후원기관을 선택한 후 기부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 프로그램이다.

이번 개편의 주안점은 기부 프로세스를 2단계로 대폭 간소화한 것으로, 후원기관을 선택한 후 기부 정보만 입력하면 된다. 또한 기부금액 및 건수가 늘어날수록 3단계로 구분된 ‘자이언트 하트’가 커지는 이미지를 도입해 기부에 재미 요소를 더했다.

‘우리사랑e나눔터’는 우리WON뱅킹 앱 전체메뉴→생활편의→부가서비스→우리사랑e나눔터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고객과 함께 ESG경영을 실천하고자 고객이 쉽고 편리하게 ESG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부 프로그램인 ‘우리사랑e나눔터’를 전면 개편했다”며 “앞으로도 우리WON뱅킹이 뱅킹앱을 넘어 은행의 사회적 책임도 실천할 수 있는 ‘ESG 플랫폼’의 역할을 보다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