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환 원스토어 대표(사진 왼쪽)와 이찬호 스튜디오웨이브 대표가 성남 백현동 원스토어 사옥에서 IP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콘텐츠웨이브]

스튜디오웨이브와 원스토어가 손잡고 지식재산권(IP) 공동 개발에 나선다. 

웨이브(wavve)의 콘텐츠 개발 자회사 스튜디오웨이브는 2일 게임, 앱, 스토리콘텐츠 등 모바일콘텐츠를 서비스하는 앱마켓 원스토어와 'IP 공동 개발' 협약을 전날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함께 개발한 IP의 웹툰, 웹소설, 영상 등 콘텐츠 제작을 추진하고 국내외에서 유통하기 위한 협력에 나선다.

스튜디오웨이브와 원스토어는 SK스퀘어의 플랫폼·콘텐츠 전략 핵심 기업이다. 관계사 간 협력을 바탕으로 콘텐츠 경쟁력 강화와 신규 서비스 창출 등 시너지 극대화를 도모한다는 전략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원스토어는 스튜디오웨이브가 기획한 영상물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웹툰·웹소설을 제작, 스토리 콘텐츠 서비스 '원스토리'에 선보인다. 스튜디오웨이브는 원스토어가 보유한 웹툰·웹소설 IP를 영상 콘텐츠로 제작한다. 제작된 콘텐츠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플랫폼 웨이브에 오리지널 콘텐츠로 제공된다.

아울러 양사는 신규 IP 발굴을 위한 공모전도 지속 추진한다. 원스토어가 매년 개최해 온 '웹소설 공모전'에 올해부터 스튜디오웨이브가 함께 참여하면서 유망 작가 발굴과 오리지널 콘텐츠 개발에 협력한다.

​이찬호​ 스튜디오웨이브 ​​​​대표는 "웰메이드 콘텐츠 개발, 비즈니스 확장에 있어 원천 IP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원스토어와 함께 양질의 IP를 개발하고 유통하는데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환 원스토어 대표는 "전 세계적 'K-콘텐츠' 열풍 속에 원천 IP를 활용한 원소스 멀티 유즈와 콘텐츠 유통의 밸류 체인 확보가 성공의 조건이 됐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하고 세계 시장에서 성공하는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