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티파이 2021 최다 스트리밍 된 방탄소년단[사진=스포티파이]


오디오·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가 올 한 해 최다 실시간 재생(스트리밍)을 기록한 가수들과 음악을 비롯한 2021년 '랩드(Wrapped)' 연말 결산 데이터를 공개했다.

앞서 스포티파이는 매년 음원 스트리밍 트렌드를 결산하는 랩드 캠페인의 목적으로, 다양한 실시간 재생 기록과 함께 한 해를 관통하는 세계적 음악 트렌드를 발표한다. 올해에는 3억8100만명에 달하는 스포티파이 청취자들이 2021년 가장 즐겨들은 글로벌 가수와 음악뿐만 아니라 K팝과 관련한 각종 기록을 소개했다.

먼저 스포티파이에서 2021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재생된 한국 아티스트 10명(팀)의 스트리밍 횟수는 약 137억 회를 돌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약 106억 회 대비 약 29% 증가한 수치다.

이 중 방탄소년단은 올해 최다 스트리밍 횟수를 달성했다. BTS는 글로벌 가수 순위에서도 배드 버니(Bad Bunny),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의 뒤를 이어 3위를 기록했으며, 드레이크(Drake),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가 각각 4위, 5위를 차지했다. 한국 아티스트 순위에는 BTS에 이어 블랙핑크(BLACKPINK), 트와이스(TWICE),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순으로 이름을 올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