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이시스메디칼 주가가 상승 중이다.

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제이시스메디칼은 이날 오전 9시 38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840원 (11.72%) 오른 8010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11월 12일 대신증권은 제이시스메디칼에 대해 비수기인 올 3분기에 선방하는 실적을 달성했다고 평가했다. 

제이시스메디칼은 3분기 매출은 20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5.7%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1억원이다. 

이새롬 연구원은 "3분기는 의료기기 시장의 비수기인데다, 북미 RF장비 선적이 지연됐음에도 선방하는 실적을 달성했다”며 “마진이 높은 소모품은 사이노슈어 및 일본 수요가 동반 증가하면서 전체 매출의 47% 비중을 차지했다"고 말했다.

사이노슈어로의 최소 주문수량(MoQ)이 확대되고, 소모품 비중 상승에 따라 유리한 수익 구조가 본격화될 것이란 판단에 ​내년에도 호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제이시스메티칼의 주요 수출 지역은 일본과 북미 시장으로, 일본은 이익 기여도가 높은 지역”이라며 “최근 일본으로 소모품 및 RF 장비 수요가 더해지고 있는 점이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