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그룹은 김병기 티케이케미칼 대표이사 부회장이 자사주 2만주를 매입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김 부회장의 자사주 매입은 최근 장내매수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주당 취득단가는 4699원이다. 책임경영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방안으로 자사주 매입이 진행됐다.

김 부회장은 "현재 주가는 회사의 기업가치와 미래의 성장성에 비해 매우 저 평가됐다고 판단해 주식 매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회사의 대표로서 주주가치 제고와 책임경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티케이케미칼 관계자는 "산업 패러다임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으로 변화되는 시대에 다양한 기업들과 전방위적 협업을 추진하겠다"며 "친환경 소재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친환경 사업 전반에 걸쳐 선도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티케이케미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