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달 임기 끝나는 허인 은행장, 그룹 부회장으로

차기 KB국민은행장 단독 후보에 오른 이재근 현 이사부행장. [사진=국민은행 제공]

[데일리동방] 허인 KB국민은행장의 뒤를 이을 차기 행장에 이재근 국민은행 영업그룹 이사부행장이 확실시되고 있다. 그룹 차원 심사에서 이 부행장이 단독 후보로 선정되면서다.

KB금융지주는 1일 '계열사 대표이사 후보 추천위원회'를 열어 차기 국민은행장 후보로 이 부행장을 최종 추천했다. 이달 중 국민은행 은행장후보추천위 심층 인터뷰 등 심사·추천 절차를 거쳐 주주총회에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새 행장 임기는 2022년 1월부터 2년이다.

지주 추천위는 "이달 말 허인 은행장의 임기 만료 후 안정적 경영 승계, 그룹 시너지 창출 등을 고려한 추천"이라며 "후보자가 KB국민은행의 '넘버원(No1.) 금융플랫폼 기업'으로의 성공적 도약과 미래 신성장 동력을 이끌 수 있는 변화·혁신 역량과 실행력을 겸비했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는 은행 영업그룹대표(이사부행장), 은행 경영기획그룹대표(전무), 지주 CFO(최고재무책임자·상무) 등 KB금융그룹 내 주요 핵심 직무를 경험했고, 그룹 주요 안건을 논의하는 회의체 '경영관리위원회' 위원으로도 활동하며 조직 운영 전반도 잘 파악하고 있다는 게 추천위의 평가다.

이 부행장은 "국민의 은행다운 KB국민은행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은행이 사회에 기여하고, 모범이 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KB국민은행이 한국 은행 산업의 리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직원들과 협심해 조직을 이끌겠다"고 말했다.

이날 추천 이후 국민은행도 본격적인 차기 행장 선정 절차에 착수했다. 한편 허 행장은 다음 달 1일 그룹 부회장으로 승진할 예정으로, 윤종규 현 그룹 회장을 이을 차기 회장으로 가는 수순을 밟고 있다는 것이 업계의 중론이다.

허 행장은 KB금융 디지털혁신 부문장도 겸직 중인데, 향후 직무는 이달 말 발표될 KB금융그룹 인사에서 결정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