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윤은 어려운 이웃과 나눠야 한다' 경영철학 아래 다양한 후원 진행

[사진=대보건설]



대보그룹의 건설 계열사 대보건설이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행복 나눔 1인 1계좌 갖기 운동' 후원금 500만원을 기탁했다고 1일 밝혔다.

행복 나눔 1인 1계좌 갖기 운동은 저소득층의 사회안전망 구축과 사회 취약계층 복지향상을 위해 광주시와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업무협약을 맺고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후원금은 독거노인, 장애인, 소년소녀가장, 한부모가정, 차상위계층, 무한 돌봄 대상자 등 저소득층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앞서 대보건설은 보은군민장학회에도 글로벌인재육성 장학금을 기탁했다.

대보그룹 관계자는 "'기업의 이윤은 반드시 어려운 이웃과 나눠야 한다'는 창업주 최등규 회장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서원밸리 자선 그린콘서트, 군인자녀 장학금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과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경기도 광주시청에서 진행된 후원금 전달식에는 신동현 광주시장, 장세준 대보건설 부사장, 민강원 대청냉장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