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현대바이오 주가가 상승 중이다.

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현대바이오는 이날 오전 9시 12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400원 (1.29%) 오른 3만13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현대바이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용으로 개발한 경구용 항바이러스제 CP-COV03의 임상2상 신청시 코로나19와 독감용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해 두 임상을 병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P-COV03가 코로나 치료용으로 임상1상을 마치면 독감용 임상은 1상을 거치지 않고 2상으로 직행한다.

현대바이오에 따르면 CP-COV03가 임상을 통과할 경우 유사증상 환자에게 선제적 조치로 CP-COV03 처방이 가능해져 코로나·독감의 동시대 유행에 따른 트윈데믹(Twindemic) 우려는 물론 의료대란 해소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현대바이오 관계자는 “유사증세를 보이는 코로나와 독감은 선제적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CP-COV03가 코로나와 독감을 함께 치료할 수 있는 안전한 항바이러스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