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단·롱휠베이스 두 가지 출시 예정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대형 세단 'G90'의 새 디자인을 30일 공개했다. 2018년 부분 변경 모델 출시 이후 3년 만의 완전 변경 모델이다. 신형 G90의 자세한 기능과 내부 공간 등은 다음 달 중순 사전계약이 시작될 때 공개된다. 세단과 롱휠베이스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차명 G90는 제네시스(Genesis)의 G와 초대형 차급을 의미하는 숫자 90을 합친 것으로 브랜드의 기함으로서의 역할을 의미한다. 
 

제네시스 대형 세단 '신형 G90' [사진=제네시스]

이상엽 제네시스 글로벌 디자인 담당(전무)은 "제네시스는 G90를 통해 고유한 방식으로 재정의한 고급 세단의 디자인 경험을 제시할 것"이라며 "G90는 역동적인 우아함의 정수를 보여주며 역동적인 주행과 우아한 여정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세심한 균형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 대형 세단 '신형 G90' 롱휠베이스 측면 [사진=제네시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