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개업공인중개사 업권 수호" 포부 밝혀

이종혁 당선자 [사진=공인중개사 협회]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제13대 회장에 이종혁 후보가 뽑혔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전일 전국 169개 투표소에서 회장 선출을 위한 선거를 실시한 결과 이 후보가 총 투표수 2만7801표 중 9296 표를 얻어 당선됐다고 26일 밝혔다.
 
이 당선자는 "협회가 개업공인중개사의 업권을 수호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고민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제13대 회장의 임기는 2022년 1월 15일부터 3년이다.
 
이 당선자는 2019년부터 제12대 충남지부장을 역임했다. 부동산학 박사이자 목원대 겸임 교수도 지냈던 그는 중개보수 인하 저지에 앞장서왔다.

협회에 따르면 전국 단위 투표소에서 직선제로 치러진 이번 선거에는 총 5명의 후보가 출마했다. 지난 12일과 19일 양일간 합동토론회를 가졌으며 서울·대구·광주·세종·수원 등 전국 5개 권역별로 합동연설회도 개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