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대 5억원 기금 조성…당일 전국 매장서 행사 진행

[사진=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오는 25일 최대 5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지역사회에 전달하는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을 펼친다고 24일 밝혔다.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은 작년에 이어 올해로 2회째 진행되는 연말 최대 규모의 기금 적립 행사다.
 
25일 당일 고객이 스타벅스 제품을 1개 사면 220원이 자동 적립된다. 조성 기금은 최대 5억원이다.
 
조성된 기금은 청년, 환경, 문화재 등 스타벅스의 주요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하고 있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하트-하트 재단, 자원순환사회연대, 문화유산국민신탁 등 22개의 NGO 기관 및 전국 재능기부 카페 등 지역사회에 전달될 예정이다.
 
송호섭 스타벅스커피코리아 대표는 “연말을 맞아 스타벅스를 방문해주시는 고객분들과 작은 나눔을 통해 의미 있는 추억을 함께 하고자 한다”며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로 고객과 파트너, 우리 지역사회 모두에게 따뜻함이 깃든 연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