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동탄 신도시~서울·강남역'까지 2층 전기버스 운영 개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
입력 2021-11-22 16:4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22일 동탄1 버스공영차고지에서 시승식 개최

  • 서울역 M4108, 강남역 M4403 2개 노선 5대

[사진=화성시 제공]

화성시가 경기도 최초 무상교통과 버스공영제를 도입한데 이어 22일 친환경 2층 전기버스 운행을 시작했다.
 
기후위기 대응을 위해 탄소 중립과 지속가능 발전을 목표로 ‘화성형 그린뉴딜’을 추진 중인 시가 친환경 대중교통으로의 전환에 큰 걸음을 내딛였다. .
 
이날 운행을 시작한 친환경 2층 전기버스는 동탄 신도시에서 출발해 서울역을 오가는 M4108번과 강남역행 M4403번 광역급행버스 2개 노선에 총 5대가 적용됐다.
 
시는 올 연말 안에 순차적으로 20대까지 증차하고  내년에는  2층 전기버스 6대, 공영전기버스 5대를 추가 도입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이번 전기버스 도입을 위해 도비를 포함 13억원을 투입해 동탄1 버스공영차고지와 향남터미널, 전곡항에 전기버스 충전시설 20기를 구축했다.
 

시승식 모습 [사진=화성시 제공]

또한 현재 설계 중인 동탄2 버스공영차고지에는 화석연료를 제외하고 전기충전시설로만 구축해 오는 2030년까지 교통부문 온실가스 감축 목표량인 7만7562톤을 성공적으로 달성하겠다는 포부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친환경 대중교통은 사람과 환경이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도시의 근간이 될 것”이라며, “날이 갈수록 극심해지는 기후위기를 지혜롭게 이겨낼 수 있도록 화성형 그린뉴딜을 차질 없이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날 동탄1 버스공영차고지에서 홍귀선 화성도시공사 대중교통 추진본부장, 이정완 KD운송그룹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친환경 전기버스 시승식을 개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