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위드 코로나로 17일부터 이틀간 오프라인 상담회…여의도 콘래드호텔
  • 영상·웹툰·캐릭터 등 우수 콘텐츠 IP 24개 발굴, 제작·유통사와 연결 지원

[사진=콘진원 제공]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K-콘텐츠가 또 한 번 확장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이하 콘진원)이 국내 콘텐츠 IP 비즈니스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1 콘텐츠 IP 사업화 상담회’ 2회차 행사를 오는 17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호텔 파크볼룸에서 개최한다.

‘2021 콘텐츠 IP 사업화 상담회’는 우수 콘텐츠 IP를 국내 바이어에게 소개하는 피칭과 판권 계약, 공동 제작 등 심층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할 수 있는 상담회로 구성된다. 본 행사를 통해 계약이 성사된 IP에 대해서는 후속 프로모션 지원, 콘진원 IP 라이선싱 지원사업 가산점 등의 특전이 부여된다.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스토리 부문 수상작’ 등 검증된 우수 콘텐츠 IP 발굴 및 소개

1일차인 17일은 ‘IP X SCREEN’ 세션으로 영화, 드라마 등으로 영상화 제작을 희망하는 웹툰 및 스토리 분야 콘텐츠 기업 및 작가들이 참가한다.

특히 △2020년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스토리 부문에서 약 93대1의 경쟁률을 뚫고 수상작으로 선정된 우수 원천 스토리 IP인 ‘외계인 게임’, ‘네번째 여름’, ‘재인과 황제’, ‘하드캐리 박동팔’, △2021년 콘진원 창의인재동반사업 선정작 ‘마담 타로’, ‘씨름의 왕자’, △네이버 웹툰에서 인기리에 연재되었던 ‘성경의 역사’ 등 탄탄한 서사와 다채로운 소재의 작품들이 소개된다.

2일차 18일 ‘IP X PLAY’ 세션에는 애니메이션, 웹툰, 게임 등의 분야로 보유 IP의 2차 사업화를 희망하는 콘텐츠 기업들이 참가한다.

△카카오페이지 웹소설·웹툰 연재와 함께 미국, 일본에서 웹툰 출시 예정인 ‘다정한 그대를 지키는 방법’, △네이버 웹툰·시리즈 연재 및 미국, 중국, 일본, 프랑스에서도 절찬리 연재 중인 ‘빌런투킬’,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 유튜브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대중에게 선보인 전통문화 캐릭터 ‘소리마을 따꿍이’, △2020년 콘진원 신규캐릭터 IP 개발 및 후속지원 선정작이면서 ‘2021 아시안 아카데미 크리에이티브 어워즈’에서 2관왕을 차지한 ‘인앱(In:App)’ 등 참신한 콘텐츠들이 소개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롯데엔터테인먼트, 쇼박스, 스튜디오드래곤, 스튜디오앤뉴 등의 대형 영상 제작사들과 CJ ENM,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등 콘텐츠를 활용해 2차 사업화를 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바이어가 참여해 1대 1 비즈니스(사업) 상담을 진행한다.

◆‘위드 코로나’와 함께 ‘K-콘텐츠 IP’유통을 위한 심층 네트워킹·상담 기대

지난 8월 31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1차 상담회에서는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했음에도 콘텐츠 IP 24개, 바이어 94개사가 참여했으며, 총 151건의 비즈니스 상담이 이루어졌다.

또한 그후에도 후속 사업화 논의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이번 2차 행사는 위드 코로나를 맞이하여 참가사와 바이어의 대면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보다 심층적인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오프라인으로 운영된다.

단, 비즈매칭 행사인 관계로 비공개로 진행되며, 사전 신청한 바이어에 한해 현장 피칭 및 비즈니즈 상담 참여가 가능하다. 참가 관련 내용은 콘진원 누리집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현주 콘진원 대중문화본부 본부장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을 맞아 콘텐츠 IP 비즈니스도 더욱 활기를 얻길 바란다”며 “콘진원은 K-콘텐츠 산업을 견인하는 원동력이자 저변인 우수 콘텐츠 IP를 발굴하고 유통 지원하는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콘진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