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과 출연진 [AP=연합뉴스]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 시즌2가 제작된다.

황동혁 감독은 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AP 통신과 인터뷰를 진행, "시즌2를 향한 너무나 큰 사랑과 수요, 압박이 있다. 우리에게는 선택의 여지가 없는 것처럼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황동혁 감독은 국내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오징어 게임' 시즌2 제작 가능성에 관해 이야기하기도 했지만 이처럼 공식적으로 제작에 관해 언급한 것은 처음이다.

황 감독은 "언제 어떻게 될지를 언급하기는 너무 이르다고 생각한다"라면서도 "(주인공인) 성기훈이 돌아와 세상을 위해 뭔가를 할 것이라는 점은 약속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건 약속하겠다. (주인공인) 기훈이 돌아와 세상을 위해 뭔가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456억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 게임에 참가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지난 9월 공개 이후 4주 만에 전 세계에서 1억4000만 가구 이상이 시청하면서 넷플릭스가 제작한 역대 오리지널 작품 가운데 가장 많은 시청자를 불러 모은 작품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