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파스넷 주가 5%↑...유클론과 조인트벤처 '아미고넷' 설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1-11-09 14: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오파스넷 주가가 상승세다.

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후 2시 33분 기준 오파스넷은 전일 대비 5.13%(200원) 상승한 4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오파스넷 시가총액은 486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닥 1347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지난달 오파스넷은 유클론과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스마트 가스 지능형원격검침(AMI) 사업 추진을 위한 조인트벤처(JV) '아미고넷을 설립했다.

새로 설립된 아미고넷은 유클론의 온도·압력보정기능을 포함하는 스마트 가스 AMI와 관련된 기술과 특허 등 모든 사업권을 인수한다.

또한 가스계량기 제조사업을 위해 대구 경산에 제조공장을 설립 완료한 상황으로 IoT 기반의 기술 개발, 효율적인 통신 및 관제 시스템의 개발 등 전반적인 사업재정비를 통해 'IoT 기반의 스마트 가스 AMI'를 구현했다.

아미고넷 측은 "온압보정기, 가스계량기, 통신시스템, 관제시스템, 데이터 서버 및 스마트폰앱 등을 모두 직접 개발했다. 적절한 외주생산을 통해 타 업체 대비 매우 낮은 원가와 우수한 기능을 구현하는만큼 당분간 경쟁자가 없는 블루오션 사업진행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