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파 전속모델인 전지현 화보.[사진=네파 제공 ]

 
MBK 파트너스 투자사인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배우 전지현 주연의 tvN 드라마 '지리산' 제작 지원에 참여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리산은 국내 제 1호 국립공원인 지리산을 배경으로 산과 사람을 지키는 '국립공원 레인저'들의 이야기를 다룬 미스터리 드라마다. 드라마 '시그널'과 '킹덤' 시리즈를 집필한 김은희 작가와 '미스터선샤인', '태양의 후예', '스위트홈'을 연출한 이응복 감독, 톱배우 전지현·주지훈의 만남으로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꼽혀왔다.
 
네파는 극 중에서 지리산 국립공원 레인저로 활동할 배우들의 레인저복을 직접 제작하고 각종 의류와 용품을 지원했다. 산행에 최적화된 맞춤형 기능성 의류로 제작된 레인저복은 네파 매장에서도 판매한다. 뿐만 아니라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전지현 등 극중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일상복에도 협찬을 진행해 다양한 아웃도어 스타일을 선보인다.
 
박희범 네파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 팀장은 "지리산의 아름다운 비경과 함께 네파의 뮤즈인 배우 전지현이 주인공을 맡은 작품에 제작 지원을 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등산, 캠핑 등 야외 활동하기 좋은 계절에 드라마도 재미있게 시청하시고, 네파와 함께 건강한 아웃도어 활동도 즐겨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