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화생명, 내달 5일까지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 실시
한화생명이 고객의 금융과 건강 등 일상 문제를 해결하는 캠페인을 실시한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는 박세리 감독(전 프로골퍼)과 브라이언(가수) 등이 멘토로 참여한다.

[사진=한화생명]


한화생명은 다음달 5일까지 '세컨드 라이프'를 주제로 3차 캠페인 참가자를 모바일로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기존 경제 활동의 전환기를 맞는 두 번째의 삶을 세컨드 라이프로 정의했다. 누구나 맞이하게 될 세컨드 라이프를 잘 준비하기 위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캠페인 사이트에서 세컨드 라이프에 대한 진단테스트를 통해 나에게 맞는 세컨드 라이프의 유형을 알아보고 금융, 건강 등 준비해야 할 것들에 대한 전문 정보 및 어드바이저를 매칭해 주는 것으로 응모가 완료된다.

이후 추첨을 통해 12팀을 선발해 실제 세컨드 라이프를 살고 있는 유형별 라이프 어드바이저와 함께 그들의 세컨드 하우스를 방문하고, 2박 3일의 프로그램을 함께하며 세컨드 라이프를 미리 살아볼 수 있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캠페인은 박세리 감독(전 프로골퍼), 브라이언(가수) 등 실제 세컨드 라이프를 살고 있는 4인이 라이프어드바이저로 참여한다. 어드바이저들은 참가자들과 함께 세컨드 하우스 투어, 식사 등을 함께하며 멘토링을 진행한다.

참가자들은 세컨드 라이프 유형에 따라 1대 1 골프레슨, 와인 테이스팅, 플라워 클래스, 낚시, 캠핑 등 실제로 어드바이저들이 하고 있는 세컨드 라이프 콘텐츠들을 코칭 받으며 다양한 세컨드 라이프를 직접 체험한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추첨을 통해서 그랜드조선 제주, 양양 브리드호텔, 평창 라플란드, 포도호텔 등 유형별 세컨드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숙소를 선별해 15명에게 제공한다.

지난 8월 공간을 주제로 새로운 집안활용법을 코칭해주는 1차 라이프어드바이저 캠페인은 2주 만에 2만여명의 고객이 참여했으며, 2차 러닝 캠페인은 5만3000여명의 참가자들이 참여하며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라이프어드바이저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의 삶의 중요한 순간에 전문성 있는 라이프어드바이저가 크고 작은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지속적으로 풍요로워지는 삶의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