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과천시 제공]

경기 과천시가 2021년 과천 관광사진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25일부터 정부과천청사역 거리미술관과 온라인 미술관에 전시하기로 해 시선을 끌고 있다.

22일 시에 따르면, 이번에 전시하는 사진은 지난 9월 1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2021 과천 관광사진 공모전’ 수상작이다.

시는 출품작 563점 중 총 49점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영예의 금상은 공원에 눈이 내리는 모습을 안정감 있게 표현한 정종길 씨의 작품 ‘과천 중앙공원’이 받았다.

이외 은상 2점, 동상 3점, 가작 4점, 입선 39점도 선정됐다.

시는 지하철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 역사에서 9~10번 출구까지 이어지는 200여 미터 길이의 통로에 지난 2007년부터 ‘거리미술관’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또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외출을 자제하는 시민들을 위해 시 홈페이지에 온라인 미술관 서비스를 제공하여 작품 감상을 돕는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일상이 정체돼 있지만 지하철 역사를 오가며 작품을 감상하는 이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