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린 파월 전 미국 국무장관 [사진=연합뉴스]
 

미국 합참의장과 국무장관을 지낸 콜린 파월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별세했다. 향년 84세.

CNN은 18일 파월 전 장관이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보도했다. 파월 전 장관은 미국 유색인종 최초로 합장의장, 국무장관을 지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