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로고. [사진 = 롯데그룹 제공]


롯데그룹이 내년 1월부터 차장·부장급을 하나로 통합하는 등 직급 간소화에 나선다.

15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유통계열사 롯데쇼핑을 시작으로 차·부장급인 S1과 S2 직급을 하나로 통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사원(A)·대리(SA)·책임(M)·수석(S2·S1) 5단계로 나눴던 직급 체계는 4단계로 축소된다.

그동안 직급별 승진연한은 △S1 3년 △S2 4년으로 임원에 오르기까지 최소 7년이 걸렸다. 직급 통합으로 승진 연한이 줄면서 빠르면 5년 차부터도 임원에 오를 수 있다.

롯데지주 관계자는 "유연하고 과감한 도전을 할 수 있도록 젊은 조직을 육성하기 위한 조치"라며 "추후 다른 계열사에도 통합된 직급 체계를 순차적으로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